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내도리강변유원지

이미지 로딩중
위치정보
전라북도 무주군 무주읍 내도로 126
여행후기
☆☆☆☆☆ (0)건의 이용후기
금강 물줄기가 돌아 나가는 곳이라하여 금회라고 불렀던 이곳은 사방이 강물로 휘어감긴 내륙속의 섬이라 하여 내도리라고 이름 지었다고 한다. 부남에서 흘러와 무주읍 대차리를 돌고 나온 물줄기가 앞섬마을에 닿아 창암절벽과 부딪치며 크게 곡류하고 뒷섬 마을을 지나 하류로 흘러 나간다. 방대한 면적의 강변은 조약돌과 금빛 모래가 깔려 온통 백사장을 이루고 강 건너편 병풍처럼 둘러싼 기암괴석의 암벽은 저마다가 기기묘묘하여 마치 소금강을 이룬다. 특히, 옛 사람들이 뱃놀이를 즐기던 칠암소는 강바닥에 산자락을 드리운 천애의 칠암산이 우뚝 솟아 장관을 이룬다.

이용안내

해당 관광 콘텐츠에 관련된 세부적인 내용을 안내하는 표
이용시기 연중무휴
이용시간 승용차: 100대 가능 대형차: 3대 가능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