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여산순교성지

이미지 로딩중
위치정보
(54519) 전라북도 익산시 여산면 호산길 155
문의전화
일반전화 : 063-838-8761
여행후기
☆☆☆☆☆ (0)건의 이용후기

전북 익산시 여산면 여산리 295번지에 소재해 있는 천주교 순교 성지인 여산순교성지는 병인박해(1866년)때 천주교도들이 체포되어 1868년부터 동헌 앞 백지사터, 배다리 옆 옥터 교수대, 시장과 부근의 숲정이에서 백지사, 교수형, 참수형 등으로 김성첨, 김면언, 김정규 등 23명의 신자들이 순교한 곳이다. 백지사란 손을 뒤로 묶고 얼굴에 물을 뿌리고 백지를 여러 번 붙여 질식시키는 가혹한 처형 방법이다. 병인박해 당시 여산 지역의 천주교 순교사건은 조선 후기 천주교 전라도 전래과정을 중심으로 한 천주교 역사 뿐 아니라 조선 후기 전라도 지역사에도 의미 있는 사건으로 기록되고 있다. 호남의 관문으로 일찍이 천주교가 전래되어 수많은 신앙 공동체와 그만큼의 순교자들을 배출하였다. '여산순교성지'라고 쓰인 대형 돌판이 있으며, 그 안쪽으로 백지사 기념비가 서 있다. 순교자들의 무덤은 천호산 기슭 천호 공소 부근에 있다. 주변에는 여산동헌 앞의 담장에는 백지사지라는 이름의 순교성지비가 서 있는데 천주교를 탄압하였던 대원군 집정 시절에 천주교 신도 일곱 사람의 얼굴에 백지를 씌우고 그 위에 물을 뿌려 숨이 막혀 죽게 만든 고문의 장소다.

이용안내

해당 관광 콘텐츠에 관련된 세부적인 내용을 안내하는 표
이용시간 연중개방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