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검색하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김육불망비.jpg

김육불망비

★★★★★ 후기 0

위      치
(54502) 전라북도 익산시 함라면 천남1길 13
문      의
일반전화 : 063-859-5791
QRCODE
전라북도 익산시 함라면 함열리에 있는 조선 중기의 문신 김육의 불망비이다. 2002년 12월 14일에 익산시 향토유적 제11호로 지정되었다. 이 비석의 건립년대는 조선 효종10년 1659년으로 영의정 김육(1580~1658)이 사망한 이듬해로서 호남지역의 대동법 실시를 여러 차례 건의하고 유언으로까지 임금에게 간절하게 당부한 김육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한 일종의 선정비이다.

전라북도 익산시 함라면 함열리에 있는 조선 중기의 문신 김육의 불망비이다. 2002년 12월 14일에 익산시 향토유적 제11호로 지정되었다. 이 비석의 건립년대는 조선 효종10년 1659년으로 영의정 김육(1580~1658)이 사망한 이듬해로서 호남지역의 대동법 실시를 여러 차례 건의하고 유언으로까지 임금에게 간절하게 당부한 김육에 대한 고마움을 표시한 일종의 선정비이다.

비는 기단, 비신, 이수로 구성되었으며 기단은 화강암, 비신과 이수는 대리석으로 만들었다. 비의 전면에는 중앙에 ‘영의정김공육경요보민인덕불망비(領議政金公堉輕徭保民仁德不忘碑)’라 새겨져 있으며, 그 좌측 하단부에 ‘산부대 상공 해부심 고금’이라는 명문과 후면에 ‘기해 이월’이 음각되어 있다. 이수에는 양각으로 무늬를 조각하였는데, 전면 중앙에는 두 마리의 이무기가 여의주를 사이에 두고 마주 보고 있으며, 주변을 이무기의 몸체가 감싸고 있다. 이수의 후면 중앙에는 국화무늬가 있고 주변에는 구름무늬가 양각되어 있다.

조선 중기의 문신이며 실학적 개혁 정치가, 김육

김육(金堉, 1580∼1658)은 실학적 개혁 정치가로 조선 중기의 문신이다. 1605년(선조 38) 사마시에 합격하여 관직에 입문하였는데 광해군 때 조정에서 쫓겨나 10년 동안 은거하다가 1623년에 인조 즉위 후 복귀하여 의금부도사에 제수되었다. 그 후 충청도관찰사와 한성부우윤·도승지·병조참의·대사헌·예조판서·개성부유수 등을 거쳐 1651년(효종 2)에 영의정에 이르렀다. 그는 상평통보의 유통과 대동법 확산에 힘을 기울였으며 후대의 실학자에게 많은 영향을 끼쳤다.

이전

다음

  • 김육불망비.jpg

주변관광지

등록된 후기가 없습니다.

작성자/비밀번호 입력 비밀번호
별점 입력
  • ★★★★★
  • ★★★★
  • ★★★★★
  • ★★★★★
  •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