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검색하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미륵사지당간지주.jpg

미륵사지 당간지주

★★★★★ 후기 0

위      치
[지번] (570911) 전북 익산시 금마면 기양리 93-1
문      의
일반전화 : 063-290-6799
QRCODE
미륵사 사찰 안에 보물 제236호 2기의 당간지주미륵사지 당간지주는 1963년 1월 21일에 보물 제236호로 지정되었다. 높이 3.95m로 현재 원위치에는 지주만이 약 90cm의 간격을 두고 동·서로 서 있다. 지주의 양 외측면에는 둘레를 따라 외연선(外緣線)이 있고 중앙에도 한 가닥의 선이 있으며 앞뒷면에는 양끝을 따라 선이 새겨져 있다. 기단부(基壇部)는 완전히 파괴되어 파묻혔고, 직사각형으로 짠 기단의 면석(面石) 사방에는 안상(眼象)을 조각하였다.
사찰 안에 보물 236호 2기의 당간지주

미륵사지 남쪽에 2기의 당간지주(幢竿支柱)가 90m의 거리를 두고 서 있다. 당간지주란 절에서 불문을 나나내는 문표(門標), 그리고 불교 종풍(宗風)을 드러내는 종파의 기(旗)와 같은 역할을 하였던 당(幢)을 걸었던 깃대의 지주(支柱)를 말한다. 미륵사지에서는 당간지주가 다른 가람에서와는 달리 서탑과 동탑에서 남쪽으로 약 90m를 두고 각각 하나씩 두 기를 조영하였다. 이 동.서 당간지주가 위치한 지점은 동․서탑이 위치한 것보다는 절터의 중심 쪽으로 가깝게 자리하고 있어 하나의 가람배치 계획 속에서 조영된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

구조는 4매의 길게 다듬어 만든 돌로 지복석을 놓고 그 위에 기단(基壇)을 마련하였는데, 기단은 두 개의 장대석을 가공하여 조합하였다. 그리고 두 지주(支柱)사이에는 간대받침을 별개의 돌로 만들어 끼웠는데 간대받침은 상단과 하단에 반원형의 장식을 베푼 것으로 중앙에는 간대의 고정을 위한 구멍이 있다. 양지주의 내면에는 간대를 세웠을 때 고정시키기 위한 간공(竿孔)등 2개 처에 설치하였으며, 간구(竿溝)를 두었다. 이 당간지주는 조형미가 아름다우며 김제 금산사(金山寺)의 당간지주와 비슷한 형태를 지니며, 통일신라 대에 조성되었다.

이전

다음

  • 미륵사지당간지주.jpg
  • 미륵사지당간지주2.jpg
  • 이용시간 : 10:00 ~ 18:00
  • 주차시설 : 일반 141대, 버스 13대, 장애인 5대
  • 쉬는날 : 1월1일, 설날·추석 당일, 매주 월요일(※월요일이 공휴일인 경우 개관하고 다음 평일에 휴관 )

주변관광지

등록된 후기가 없습니다 !

  • ★★★★★
  • ★★★★
  • ★★★★★
  • ★★★★★
  •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