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검색하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MAIN.png

해월암

★★★★★ 후기 0

위      치
전라북도 임실군 오수면 오수8길 49-30
문      의
일반전화 : 063-640-2316
QRCODE
고려말 1352경 오수면에 해경대사와 월산대사가 창건하였다 하여 두 사람의 이름을 따서 해월암이라 이름하였다. 본전은 ㄱ자형의 팔각 우진각건물이고 산신각은 정면 측면 각각 1칸의 맞배지붕의 건물이다. 1556년(명종 11년)7월 20일 남원부사가 중건했고 1747년(영조 23년) 5월 15일에는 거사 양정봉이 중수하고 다시 1858년(철종 9년)과 1915년에 중수 오늘에 이르고 있다. 나무가 우거져 신포정과 잇고 있어 이른 봄의 상춘객과 여름의 피서 인파가 몰려든다.

해경대사와 월산대사가 함께 창건한 고려시대 사찰

 

고려말 1352경 오수면에 해경대사와 월산대사가 창건하였다 하여 두 사람의 이름을 따서 해월암이라 이름하였다.

 

본 전은 ㄱ자형의 팔각 우진각건물이고 산신각은 정면 측면 각각 1칸의 맞배지붕의 건물이다. 1556년(명종 11년)7월 20일 남원부사가 중건했고 1747년(영조 23년) 5월 15일에는 거사 양정봉이 중수하고 다시 1858년(철종 9년)과 1915년에 중수 오늘에 이르고 있다. 나무가 우거져 신포정과 잇고 있어 이른 봄의 상춘객과 여름의 피서 인파가 몰려든다.

 

해월암에 숨어 있는 두 가지의 창건 이야기


해 월암은 고려말 1352경 오수면에 해경대사와 월산대사가 창건하였다 하여 두 사람의 이름을 따서 해월암이라 이름하였다고 전한다. 이것이 해월암의 첫 번째 창건설화이다. 하지만 그와는 달리 조선시대 초 1396년(태조 5)에 무학 자초 스님이 창건했다고도 한다. 조선시대인 1556년(명종 11)에 남원부사가 중건했고, 1747년(영조 23)에 양정봉이 중수했다. 이어서 1858년(철종 9)에도 한 차례 중건이 있었고, 1915년에는 봉인(奉仁) 스님이 불상을 봉안하며 절을 중건했다. 근래에는 1990년에 주지 정현 스님이 대웅전을 새로 지어 오늘에 이른다. 현재 절 일원이 전라북도문화재자료 제24호로 지정되어 있다.

이전

다음

  • MAIN.png
  • SUB1.png
  • SUB2.png
  • SUB3.png
  • SUB4.png
  • SUB5.png
  • SUB6.png
  • SUB7.png
  • 주차시설 : 없음
  • 쉬는날 : 연중무휴

주변관광지

등록된 후기가 없습니다 !

  • ★★★★★
  • ★★★★
  • ★★★★★
  • ★★★★★
  •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