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검색하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1.jpg

곰소염전

★★★★★ 후기 0

위      치
전라북도 부안군 진서면 청자로 1075
문      의
일반전화 : 063-580-4224
QRCODE
부안군 진서면 진서리에 위치한 곰소염전은 우리나라에서 몇 안 되는 천일염지인 이곳은 바다와 인접한 다른 염전과 달리 곰소만 안쪽에 자리잡고 있다.
조선시대에 줄포만에서 곰소만까지 화염(바다물을 끓여 만든 소금)을 만들어 남포리에 있는 사창에 보관하였다가 건모포(구진)에서 쌀과 함께 노량진으로 보내졌다.
조선시대 이곳 소금은 쌀과 함께 노량진으로 보내져 부안군 진서면 진서리에 위치한 곰소염전은 
우리나라에서 몇 안 되는 천일염지인 이곳은 바다와 인접한 다른 염전과 달리 곰소만 안쪽에 자리잡고 있다. 
 
조선시대에 줄포만에서 곰소만까지 화염(바다물을 끓여 만든 소금)을 만들어 
남포리에 있는 사창에 보관하였다가 건모포(구진)에서 쌀과 함께 노량진으로 보내졌다.   
 
지금의 곰소염전은 일제말기에 만들어졌으며, 해방 이후 천해조건의 자연의방법으로 곰소염전의 천일염을 생산하였으며, 
처음엔 토판에서 옹기판으로 현재는 타일판으로 생산하고 있다.  
 
촘촘한 바둑판 모양으로 개펄을 다져서 만든 염전에서 소금은 보통 3월 말에서 10월까지 생산되는데 
5, 6월에 소금 생산량이 가장 많고 맛도 좋기 때문에 이 시기가 염부들에게는 수확의 계절이기도 하다. 
 
곰소만의 입지 조건상 바닷물에 미네랄이 많기 때문에 소금의 맛을 더욱 풍부하게 만든다. 
다른 곳에 비해 약 10배가량의 미네랄이 포함되어 있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갯벌이 발달된 곰소염전 일대를 포함하여 채석강에서 고창까지 이어진 연안에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갯벌이 발달해 있다. 
 
영광굴비로 잘 알려진 칠산 바다의 한 자락이 내륙 깊숙이 들어온 천혜의 입지조건을 가진 최대의 조기잡이 어장이기도 했다. 
이러한 지형적 특성으로 곰소나 줄포 외에도 사포, 후포 등 여러 포구가 발달했었다.

이전

다음

  • p1322118362861-1.JPG
  • p1322118362862-1.JPG
  • p1322118364469-1.JPG
  • p1322118374694-1.JPG
  • p1322118376472-1.JPG
  • p1322118381231-1.JPG
  • p1322118390870-1.JPG
  • p1322118393730-1.JPG
  • p1322118402418-1.JPG
  • 1.jpg
  • 2.jpg
  • 3.jpg
  • 이용시기 : 연중 무휴

주변관광지

등록된 후기가 없습니다.

작성자/비밀번호 입력 비밀번호
별점 입력
  • ★★★★★
  • ★★★★
  • ★★★★★
  • ★★★★★
  • ★★★★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