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로고

전체메뉴

전라북도 토탈관광

영어 일본어 중국어

공지사항

전라북도 문화관광에 대한 중요한 소식과 정보를 신속하게 제공합니다.

전라북도 관광정보가 한눈에~
공지사항 게시판
코로나19 시대, 비대면 예술 활동 지원 본격화
작 성 자 관리자 등록일 2020/08/31/ 조   회 54
첨부파일
[일간전북 = 이혜숙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위원장 박종관이하 문예위), 17개 시도 광역문화재단과 함께 온라인미디어 예술활동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이 사업은 비대면 환경에서의 새로운 예술 활동을 위해 전국 2,700여 명의 예술가를 대상으로 온라인 예술 콘텐츠 제작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년 제3차 추경 신규사업, 148억 9천만 원(2,720명 지원)
 
비대면·온라인 예술 확산을 통한 예술의 지속 가능성 모색
 
디지털·온라인 기술의 발전으로 변화를 모색하던 예술가의 창작활동은 코로나19 사태로 더욱 빠르게 전환점을 맞고 있다.
 
이번 사업은 이처럼 급변하는 사회환경에서 예술계가 특유의 창의성을 바탕으로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디지털 정책 사업의 일환이다.
 
특히 이번 사업을 통해 가상환경과 현실 예술활동의 연계온라인 예술 활동의 현장성 확보 및 디지털 환경에서 예술의 지속 가능성을 모색할 계획이다.
 
그간 공연예술 생중계에 머물던 온라인 예술활동 지원 범위를 기초예술 전 분야로 확장한다.
 
아울러 기존 현장 관객에 더해 온라인상의 잠재 관객을 위한 맞춤형 콘텐츠를 제공하여 적극적인 신규관객’ 개발을 지원함과 동시에온라인 환경에 적합한 수익 창출 모델 발굴 등 지속적인 예술창작활동 기반 조성을 지원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창출되는 예술활동은 참여 예술가(단체소유의 온라인매체를 통해 공개되어 창작자와 향유자 간 직접소통의 계기를 마련할 수 있도록 하는 한편콘텐츠를 공유·확산하기 위해 올해 12월 개통할 통합 플랫폼에도 함께 등록할 예정이다.
 
또한 앞으로의 지속적인 온라인 예술활동을 촉진하기 위해 우수작을 선정하여 시상할 계획이다.
 
17개 시도 광역문화재단지역 맞춤형 온라인미디어 예술활동 지원사업 추진
 
이번 사업의 목표는 다양한 여건 속에서 활동하는 지역 곳곳의 예술가를 지원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17개 시도 광역문화재단이 참여하여 자율적으로 지역 특성 맞춤형 사업을 추진한다또한온라인 예술 콘텐츠 제작 지원과 더불어 온라인 환경에서의 창작활동 시 발생할 수 있는 저작권 관련 상담(컨설팅진행온라인 콘텐츠 제작에 대한 교육·관계망(네트워킹) 프로그램도 지원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 사업은 코로나19로 촉발된 급격한 환경변화에 발맞춰 예술인들의 새로운 형태의 활동을 지원하여 예술의 지평을 확대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비대면 시대에도 우리 예술이 지속될 수 있도록 많은 예술인(단체)이 참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일간전북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